작성일 : 19-04-05 11:50
부여군 남면 동절사·임천면 간곡서원 춘향제 성황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2  

부여군 남면 동절사, 임천면 간곡서원에서 지난 3월 31일 꽃샘추위 속에서도 후손 및 많은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춘향제를 봉행하였다.

남면 동절사는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이지시, 이지례 형제의 위패를 모신 사우로서, 1962년 부여군 남면 내곡리에 건립되었다.

임진왜란 당시 충의를 위해 왜군과 용감히 맞서 싸우다 순국한 병조판서 이지시와 이지례 형제의 업적은 조선왕조실록에도 기록되어 있다.

동절사 이인현 원장은 우리민족이 현재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선조들의 희생이 있었음을 기억하고 그 뜻을 앞으로도 후손에게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임천면 간곡서원에서도 노곡(老谷) 유동수 선생에 대한 춘향제를 봉행하였다. 유동수는 조선 중기의 문신으로, 1646년 유탁(柳濯)이 난을 일으켰을 때, 이산현감(尼山縣監)으로서 이 사실을 미리 조정에 알려 큰 피해를 막은 공으로 통정대부(通政大夫)에 올랐다.

간곡서원 정종진 원장은 추운 날씨 속에서 오늘 행사를 위해 많은 분들이 참석한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